Contact Info

03371 서울 은평구 통일로 684 서울 혁신파크 미래청 3층 305호

Phone: 1661-9736, 070-8785-6127

Fax: 070-7500-6029

Web: www.jubileebank.kr

언론보도

Home.뉴스.언론보도
20 05, 2019

“서민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개인회생제도.. 현장의 실효성?”

2019-05-20T17:52:20+00:00 2019.05.20 17:52|

2019년 05월 07일 (화) 14:30:46 송정은 기자  beatriceeuni@dailiang.co.kr 홍석만 사무국장 "비현실적으로 책정돼 있는 법정 생계비 부분을 좀 더 높여 개인회생제도 완주할 수 있어야"   [데일리중앙 송정은 기자] 경기도 시흥에서 지난 6일 일가족 4명이 차 안에서 숨진 안타까운 사건이 있었다 이 가족의 [...]

20 05, 2019

시흥 일가족 극단적 선택 뒤엔 개인회생제도 실효성 문제 있었다

2019-05-20T17:50:39+00:00 2019.05.20 17:50|

입력 2019.05.07 14:20 홍성만 주빌리은행 사무국장 “채무자 개인회생 완주 제도적 지원 필요”    어린이날인 5일 경제난에 빠진 부부가 어린 자녀들과 극단적인 선택을 한 사건이 알려지면서 개인회생제도의 실효성이 떨어진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. 먹고 살게는 해주면서 빚을 갚게 해야 하는데, 현 제도는 [...]

17 05, 2019

서민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개인회생제도.. 현장의 실효성은?

2019-05-17T17:47:25+00:00 2019.05.17 17:46|

MBC라디오 심인보의 시선집중ㅣ2019-05-07 "서민의 경제적 자립을 돕는 개인회생제도.. 현장의 실효성은?" - 홍석만 주빌리은행 사무국장 ◎ 진행자 > 경기도 시흥에서 일가족 4명이 차 안에서 숨진 안타까운 사건 어제 전해드렸죠. 이 가족의 사망과 생활고 직접적 관계는 아직 드러나지 않았습니다만 이 정도 사실이 알려져 있습니다. 부부가 약 7000만 원 정도의 빚이 [...]

20 11, 2018

전주시, 부실채권 소각으로 행복의경제학 빛 밝혀

2018-11-20T17:01:54+00:00 2018.11.20 17:00|

중도일보 ㅣ 입력 2018-11-08 16:22 수정 2018-11-08 16:38   전북 전주시가 종교단체의 후원금으로 사들인 부실채권을 소각하면서 빚의 구렁텅이에서 허덕이던 전주시민 68명이 삶의 희망을 되찾게 됐다. 전주시는 8일 한국전통문화전당 공연장에서 김승수 전주시장과 전주시의회 박병술 의장과 김진옥 도시건설위원장, 제이 톰트 영국 플리머스대학교 [...]

26 10, 2018

[보도자료] 한국자활연수원, 주빌리은행, 한국금융복지상담사협회 업무협약

2018-10-31T11:58:49+00:00 2018.10.26 18:07|

  한국자활연수원(원장 이시우)과 주빌리은행(대표 유종일), 한국금융복지상담사협회(회장 유순덕)는 2018년 10월 26일 업무협약를 체결하고, 빚으로 인해 고통 받는 이웃들의 자립지원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.   한국자활연수원은 지난 2014년 12월 “국민기초생활보장법” 제 18조의 5에 의거하여 근로 빈곤층의 ‘일을 통한 탈빈곤 및 지원“을 위해 [...]

31 08, 2018

외딴 섬 자투리 땅 가져 채무조정 안된다?…재산 보유 취약계층 대책 필요

2018-08-31T09:58:39+00:00 2018.08.31 09:58|

 양인정 기자 l  승인 2018.08.30 19:05   [한스경제=양인정 기자] 가치가 없어 처분 안 되는 재산을 보유한 채무자에 대해서도 구제책이 나와야 한다는 주장이 제기되고 있다. 금융공기업 등이 가치 없는 재산을 압류한 채 수년 동안 방치하는 것이 문제로 지적된다. 서울시 중랑구 사는 김씨(48세)는 기초생활수급자로 시작장애 [...]

31 07, 2018

[빚to빛] 거창했던 장기소액탕감 정책, 용두사미 되려나

2018-07-31T10:28:51+00:00 2018.07.31 10:27|

양인정 기자 l 승인 2018.07.26 15:25 정치권, 시민단체 "잘못된 상담 사례늘어...정부 관리 감독 소홀" 한 목소리 비판 사업주체 캠코, "일일 상담사례 공유하고 홍보에 힘쓴다" [한스경제=양인정 기자] 정부의 장기소액연체자의 채무 탕감 정책이 일부 현장 상담사의 미숙한 안내와 홍보 부족으로 도마 위에 올랐다. [...]